아이디 비밀번호
홈으로 | 회원가입 | 비번찾기

 

 

 

 

가톨릭이해
들어주세요
천주교란?
예비자 교리
가톨릭상식

 

 

 

 

 


 

     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"나는 세상의 빛이다.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나를 따라오는사람은 어둠 속을걷지 않고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생명의 빛을 얻을 것이다" (요한 8,12)

 
 

 
 
 

    
 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- 이 해 인 -
 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사랑한다는 말은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가시덤불 속에 핀 하얀 찔레꽃의 한숨 같은 것
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내가 당신을 사랑한다는 말은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한자락 바람에도 문득 흔들리는 나뭇가지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당신이 나를 사랑한다는 말은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무수한 별들을 한꺼번에 쏟아내는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거대한 밤 하늘이다
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어둠 속에서도 훤히 얼굴이 빛나고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절망 속에서도 키가 크는 한 마디의 말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얼마나 놀랍고도 황홀한 고백인가
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우리가 서로 사랑한다는 말은
. 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..........
 

 
 
 
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
    
윤영근 John Bosco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평생을 앞만 보고 뛰었다.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저만치 앞서려고 몸부림도 쳐 보았다.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때론 잘나가는 친구 시샘도 했고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겉멋 부리며 잘난 체도 해 보았다.
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명성과 권세, 제물은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애초에 인연도 없는 것을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못나게도 너무 연연했나 보다.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매사를 남보다 앞서지는 못했어도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최선을 다했노라 우기고도 싶다.
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눈물을 사랑하되 헤프지 않게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가지는 멋보다 풍기는 멋을 지향하며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내 앞에 큰 감 놓으려 양심 간질이지 않고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조백 있게 살아온 나의 삶이어라.
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갖은 풍상에 부대껴도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풍류를 잉태한 벽오동처럼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바람결에 실려 오는 라일락 향기처럼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부족하지 않게,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넘치지 않게,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내 모습 의연하게 보듬고 싶어라.
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
- 후반기 인생 출발에 즈음하여 [홍삼]-

 


 


      자라나는 2세들을 대할 때에는 언제나 약점뒤에 숨은
    긍정적인 부분에 집중하고 거기서 발견한 재능을 지속적으로
    키워갈 수 있도록 도와주는게 우리의 몫이 아닐까?
                ⊙ 소심하다? → 신중하다
⊙ 신경질적이다? → 예민하다
⊙ 집중력이 없다? → 다방면에 관심이 많다
⊙ 성급하다? → 에너지가 넘친다
⊙ 몽상적이다? → 상상력이 풍부하다
⊙ 제멋대로다? → 독립적이고 자발적이다
⊙ 산만하다? → 창의적이다
 
         남이 나를 인정해주지 않음을 걱정할 것이 아니라
내가 남을 이해하지 못할까를 걱정하라
공자 <논어>
사랑의 반대는 미움이 아니라 무관심이래요.
dongrun.gif

        
        
 

Since 2000-2-01  Design & Management by Youn Young-gun

  클릭! 새로운 세상
                   
   피정에서 뵈온 주님
   성호경의 은총